복지정보

복지정보
게시글 검색
서울시, 장애인 바우처택시 대기시간 줄인다...1만7400대로 확대
관리자 (seongdongdfs) 조회수:17 61.32.171.219
2020-11-05 17:55:42

서울시, 장애인 바우처택시 대기시간 줄인다...1만7400대로 확대
출처 : 머니투데이 | 네이버
 - http://naver.me/5Fk6RSFn

서울시, 장애인 바우처택시 대기시간 줄인다...1만7400대로 확대

입력
 
 수정2020.11.05. 오전 11:25

 

 

 

[머니투데이 오세중 기자]
 
원본보기
(좌) 서울시 복지정책실장(김선순), (우) KST모빌리티 대표이사(이행열), (앞) 안진환 장애인 명예시장/사진=서울시 제공


서울시가 지난 10월 30일 KST모빌리티(마카롱택시)와 업무협약을 체결하고 장애인의 이동편의 증진을 위한 장애인 바우처택시를 1만7400대로 확대해 오는 9일부터 본격 운영한다"고 5일 밝혔다.

바우처택시 이용대상자는 장애정도가 심한 시각장애인과 신장장애인, 보행상 장애가 있는 장애정도가 심한 장애인으로 지체, 뇌병변, 청각, 발달, 정신, 호흡기, 간, 장루·요루 장애인이다.

서울시에 따르면 KST모빌리티는 장애인 바우처 전용택시 1000대를 포함 바우처택시 1만대를 투입하게 된다.

또, 바우처택시 전용앱 개발 운영, 이용자 예약제 도입 및 강제배차제 추진은 물론 소속 운전원에 대한 장애인 인식 개선 교육도 강화한다.

서울시 관계자는 "이번 KST모빌리티와 업무협약을 체결해 중증장애인을 위한 바우처택시가 1만7000대로 늘어남에 따라 중증장애인들이 택시를 타기 위한 대기시간이 지금보다 훨씬 줄어들어 좀 더 편하게 차량을 이용할 수 있게 됐다"며 "이용자들의 만족도가 한층 높아질 것으로 보인다"고 말했다

바우처택시 이용대상 장애인이 바우처택시를 이용하고자 할 경우, 우선 관할 동주민센터를 방문해 '바우처택시 이용등록' 신청을 한 후에 바우처택시 참여업체인 나비콜(1800-1133) 엔콜(02-555-0909) 마카롱택시(1811-6123)로 전화를 하면 된다.

김선순 복지정책실장은 "서울시는 중증장애인의 이동편의 증진을 위해 이용자의 입장에서 보다 편리하고 안전한 바우처택시를 만들고자 애쓰고 있으며 앞으로도 장애인의 이동 자유와 행복을 위해 꾸준히 노력해 나아가겠다"고 말했다.

한편, 서울시는 시각장애인 등 중증 장애인의 이동편의 증진을 위해 2017년부터 나비콜, 엔콜 소속차량 7400대를 투입 바우처택시를 운영 중으로 이용자에게는 택시 이용요금의 75%(최대 3만원, 1일 4회)를 지원하며 이용자는 일일 1000여명 수준이다.

오세중 기자 danoh@mt.co.kr
 

댓글[0]

열기 닫기